라디오   TV   영화   음악   기타
입법   사법   행정   기초자치단체   경제   사회   문화예술   교육   스포츠   연예   언론   기타
편집 2017.08.03 [09:22]
신제품
패션
식품
주택
인테리어용품
조명
가전
자동차
통신
도서
음반
영화
문구
재테크
건강
미용
화장품
스포츠용품
레져
여행
기타
보도자료등록
개인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신제품 > 인테리어용품
LG전자, 미국 프리미엄 빌트인 사업 속도 낸다
LED조명을 적용한‘LG 스튜디오’ 신제품을 선보여
 
서울시민신문

▲ LG 스튜디오. (사진제공=LG전자)     © 서울시민신문

 

LG전자가 세계 최대 프리미엄 가전시장인 미국에서 빌트인 사업에 가속도를 낸다.
LG전자는 최근 네이트 버커스(Nate Berkus)가 디자인에 참여한 프리미엄 빌트인 가전인 ‘LG 스튜디오’ 신제품을 미국에 추가로 선보였다.
 


네이트 버커스는 ‘오프라 윈프리 쇼(The Oprah Winfrey Show)’, ‘아메리칸 드림 빌더(American Dream Builder)’ 등에 고정 출연한 바 있는 미국의 유명 실내 인테리어 디자이너다.
 


‘LG 스튜디오’ 신제품은 스테인리스 및 유리 소재, LED조명 등을 적용해 세련된 느낌을 살린 양문형 냉장고, 오븐레인지, 가스 쿡탑 등이다.
 


양문형 냉장고는 매끈한 스테인리스 재질의 손잡이와 디스펜서를 적용해 다양한 디자인의 주방과 조화를 이룬다. 또 이 제품은 내부를 환하게 밝히면서 미적 감각을 더해 주는 LED조명을 적용했다.
 


오븐레인지는 스테인리스 소재의 손잡이, 유리 소재의 조작부, 내부의 푸른 색상 등을 적용해 세련된 느낌을 준다. 가스 쿡탑은 전면과 조작부를 스테인리스 재질로 처리하고, 버너가 점화 상태일 때는 붉은 색의 LED조명이 조작부를 밝혀준다. 또 이 제품은 주방 가구 사이즈에 맞게 크기 조절도 가능하다.
 


LG전자는 지난해 미국시장에서 빌트인 가전 매출을 전년 대비 2배 이상 늘렸다. 특히 2013년 미국에 처음 선보인 ‘LG 스튜디오’는 지난해 유통채널을 600여 개까지 늘리며 미국 프리미엄 빌트인 시장에서 저변을 확대하고 있다.
 


한편 LG전자는 超프리미엄 빌트인 브랜드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올 상반기에 미국에 론칭하며 超프리미엄 가전 시장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는 냉장고, 오븐, 쿡탑, 식기세척기, 전자레인지 등으로 구성한 빌트인 주방가전 풀패키지로, 주방가구의 깊이에 맞춰 깔끔하고 고급스럽게 연출할 수 있다. 이 패키지는 LG전자가 미국에 판매한 생활가전 제품 가운데 역대 최고가인 2만 달러를 훌쩍 넘는다.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는 ▲장인정신을 담은 디자인 ▲상식을 넘어선 혁신적 성능 ▲편리함을 더하는 스마트 기술 ▲품격에 맞는 프리미엄 서비스 등을 앞세워 경쟁업체들의 빌트인과 차별화시켰다.
 


LG전자는 부유층이 많은 캘리포니아주를 시작으로 고객체험 행사를 비롯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의 출시를 기념하는 다양한 이벤트도 개최할 예정이다.
 


LG전자 대표이사 H&A사업본부장 조성진 사장은 “고객이 인정한 제품 경쟁력을 기반으로 LG전자의 빌트인 가전 브랜드를 완성하는 원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민우 기자

기사입력: 2016/06/10 [19:53]  최종편집: ⓒ 서울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산업신문] 사무환경기업 퍼시스, 오피스 컨설턴트 공개 모집 서울시민신문 2016/06/10/
[산업신문] LG전자, 미국 프리미엄 빌트인 사업 속도 낸다 서울시민신문 2016/06/10/
[산업신문] 현대차,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 외관 공개 서울시민신문 2016/06/09/
[산업신문] SK텔레콤, ‘World IT Show 2016’ 전시회 참가 서울시민신문 2016/06/09/
[산업신문] 광주-한전, 국내 최고 수준의 에너지파크 조성키로 서울시민신문 2016/06/09/
[산업신문] 경남, 중소기업제품 공공구매 활성화 워크숍 개최 서울시민신문 2016/06/09/
[산업신문] ‘유행 기술 상품’이 된 LED의 운명은 언제까지 계속될까? 서울시민신문 2016/06/09/
[산업신문] 삼성전자 환경정화 활동 서울시민신문 2016/06/09/
[산업신문] 프리즘 서울시민신문 2016/06/09/
[산업신문] NEWS INSIDE 서울시민신문 2016/06/09/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서울시민신문ㅣ등록번호 : 서울아00595ㅣ등록연월일 : 2008년 6월 4일
발행인, 편집인 : 김중배ㅣ발행소 : 조인미디어그룹ㅣ주소 :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17 성삼빌딩 3층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08-서울용산-0292호ㅣ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변창수
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 등록번호 안내 : 114-03-70752
대표전화 : 02-792-7080 ㅣ 팩스 : 02-792-7087 ㅣ E-mail : joinnews@daum.net
Copyright ⓒ 2009 서울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joinmedia@empal.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