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   부동산   건설   건축   인테리어   조명   의류섬유   식품   부품소재   기계장비   전기전자   자동차   조선항공   교통운수   제조   증권투자   금융   유통   서비스   환경   기타
입법   사법   행정   기초자치단체   경제   사회   문화예술   교육   스포츠   연예   언론   기타
편집 2017.08.03 [09:22]
경제
에너지
부동산
건설
건축
인테리어
조명
의류섬유
식품
부품소재
기계장비
전기전자
자동차
조선항공
교통운수
제조
증권투자
금융
유통
서비스
환경
기타
보도자료등록
개인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경제 > 에너지
S-OIL, 2017년 2분기 실적 발표
매출 4조6,650억원, 영업이익 1,173억원 달성
 
서울시민신문

 
S-OIL이 2017년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2분기 매출액은 안정적 원유 공급을 바탕으로 한 생산설비의 효율적 운영과 해외 수출 확대로 4조6,650억원, 영업이익 1,173억원을 달성했다.
 
매출액은 국제유가 하락에 따른 판매단가 인하, 정기보수가 진행된 석유화학설비(제2 아로마틱 콤플렉스)의 가동률 축소로 인해 1분기에 비해 10.3%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유가 하락으로 인한 재고 관련 손실과 래깅효과(lagging effect, 원유를 수입, 정제해서 제품으로 판매하는 사이에 발생하는 시차효과), 석유화학부문의 정기보수 등 일회성 요인으로 인해 전 분기 대비 64.8% 줄었다.
 
석유화학설비(제2 아로마틱 콤플렉스)의 계획된 정기보수작업으로 2분기 파라자일렌 공장 가동률이 75%에 그쳤으나, 하반기는 정기보수 계획이 없어 정유, 석유화학, 윤활기유 등 공장 내 모든 공정이 최적 수준으로 가동될 예정이다.
 
상반기 누계 매출액은 9조8,652억원으로 전년에 비해 29.3%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4,507억원으로 60.2% 감소했다.

 
2분기 사업부문별 실적 분석
 
사업부문별 경영실적은 비정유부문에서 20.9%(2,022억원)의 높은 수익률을 달성하여 정유부문의 영업손실을 일부 만회할 수 있었다. 매출액 비중은 정유부문 79.3%, 비정유부문 20.7%(석유화학 12.0%, 윤활기유 8.7%)를 기록했다.
 
정유부문은 계절적 비수기임에도 저유가에 따른 견고한 수요에 힘입어 정제마진은 1분기에 비해 소폭 하락(싱가포르 복합 정제마진 배럴당 4.2달러·3.8달러)에 그쳤으나 국제유가 급락에 따른 재고관련 손실(500억원) 발생 등 일회성 요인으로 849억원의 손실을 기록했다.
 
석유화학부문은 주요 품목인 파라자일렌의 스프레드 하락(톤당 370달러?2분기 350달러), 정기보수에 따른 가동률 축소 영향으로 전 분기 대비 매출액은 27.3%(7,714억원·5,606억원) 감소하고 영업이익은 47.8%(1,396억원·728억원) 감소했다.
 
윤활기유부문은 주요 공급사의 정기 보수로 인한 공급 제한과 계절적 수요 강세로 윤활기유 스프레드가 큰 폭으로 개선됨. S-OIL은 주력인 그룹Ⅲ 고품질 제품을 중심으로 생산시설의 최대 가동률을 유지하여 2011년 4분기 이후 최고 수준인 영업이익 1,294억원(영업이익률 31.9%)을 달성했다.
 
하반기 전망
 
하반기 실적은 최근 들어 국제유가 하락 추세가 진정되고 석유제품의 견고한 수요 증가에 따른 양호한 정제마진이 유지될 것으로 보이며 정기보수 등 일회성 요인이 제거되어 긍정적으로 전망하고 있다.
 
정유부문은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견고한 수요 증가가 지속되어 양호한 정제마진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됨. 중국과 인도는 양호한 산업활동과 자동차 판매 호조에 힘입어 역내 수요 성장을 견인할 것으로 예상된다.
 
석유화학부문은 파라자일렌 신규 시설 가동에 따른 공급 증가가 예상되나 전방산업인 아시아지역 PTA(고순도 테레프탈산) 공장의 가동률 상승과 계절적 수요로 파라자일렌의 스프레드는 양호한 수준에서 움직일 것으로 전망된다.
 
윤활기유부문은 2분기에 확대된 윤활기유 마진이 미국 및 유럽지역의 고품질 제품에 대한 수요성장으로 양호한 흐름을 지속할 전망이다.
웹사이트: http://www.s-oil.com
/이민우 기자


기사입력: 2017/07/30 [11:03]  최종편집: ⓒ 서울시민신문
 
관련기사목록
[에스오일] S-OIL, 2017년 2분기 실적 발표 서울시민신문 2017/07/30/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서울시민신문ㅣ등록번호 : 서울아00595ㅣ등록연월일 : 2008년 6월 4일
발행인, 편집인 : 김중배ㅣ발행소 : 조인미디어그룹ㅣ주소 :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17 성삼빌딩 3층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08-서울용산-0292호ㅣ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변창수
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 등록번호 안내 : 114-03-70752
대표전화 : 02-792-7080 ㅣ 팩스 : 02-792-7087 ㅣ E-mail : joinnews@daum.net
Copyright ⓒ 2009 서울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joinmedia@empal.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