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서울시청   본부/사업소   공사/공단   출연/출자기관   기타
정부   도시   기업   인물   행사   전시   기타
입법   사법   행정   기초자치단체   경제   사회   문화예술   교육   스포츠   연예   언론   기타
편집 2021.02.01 [17:00]
서울시뉴스
서울시청
본부/사업소
공사/공단
출연/출자기관
기타
보도자료등록
개인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서울시뉴스 > 서울시청
서울시, ‘서울로7017’로 연결되는 ‘공중보행로’ 개통
눈에 미끄러지지 않도록 바닥에는 열선을 매립하고, 야간조명도 설치
 
서울시민신문

 

 

▲ 서울시는 구 서울역사에서 ‘서울로7017’로 연결되는 ‘공중보행로’를 10월에 개통한다. (사진제공=서울시청)     © 서울시민신문

 

10월에 서울시의 구(舊) 서울역사 옥상에서 ‘서울로7017’로 바로 연결되는 폭6m, 길이 33m의 ‘공중보행로’가 개통된다.

 

아울러, 주차장이었던 약 2,300㎡(700평) 규모의 구(舊) 서울역사 옥상은 서울역 일대를 조망하면서 여유롭게 쉴 수 있는 도심 속 ‘그린 루프탑’으로 변신한다.

 

서울시는 서울역 일대 도시재생 사업의 하나로 한국철도시설공단, 한화역사㈜와 공동 추진 중인 ‘서울역 공공성 강화사업’이 이와 같이 완료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중구, 용역업체 등 총 10개 공공기관과 민간기업이 동시 참여한 민관협력 프로젝트다.

 

서울시는 서울역의 공간적 위상과 공공성 강화를 위해 서울역사 관리주체인 한국철도시설공단, 운영사업자인 한화역사㈜와 작년 12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에 따라 3개 기관은 서울로7017~구 서울역사 옥상 연결통로를 설치하고 구 서울역사 옥상 휴게공간 조성, 폐쇄된 주차램프 리모델링을 통한 문화시설 조성 및 운영과 서울역 보행편의 개선사업을 협력 추진 중이다.

 

이번 공사가 마무리되면 ‘서울로7017’에서 공중보행길을 통해 구 서울역사 옥상을 지나 서울역 대합실까지 막힘없이 걸어서 이동할 수 있게 된다.

 

우선, ‘공중보행길’은 ‘서울로7017’과 구(舊) 서울역사 옥상의 폐쇄 주차램프 상부를 길이 33m, 폭 6m로 연결한다. 겨울철 쌓인 눈에 미끄러지지 않도록 바닥에는 열선을 매립하고, 야간조명도 설치된다. 현재 막바지 작업에 한창이며, 이르면 이달 중 공사가 마무리된다.
 
이와 관련해서 서울시는 지난 6월 말 설계를 완료하고 공사에 착수했다. 공장에서 미리 제작된 교량(폭 3m, 길이 33m) 2개를 크레인으로 각각 기둥에 얹혀 조립하는 방식으로 공사기간을 최소화했다.

 

서울역사 옥상과 ‘서울로7017’의 높낮이 차이에서 오는 약간의 경사를 고려해 교량 상판에 미끄럼 방지시설을 설치, 보행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했다.

 

구(舊) 서울역사 옥상은 ‘녹색문화쉼터’로 재탄생해 10월 공중보행길 개통과 함께 시민 발길을 기다린다.

 

콘크리트 바닥 대신 잔디가 깔리고 옥상 곳곳에 층꽃, 옥잠화 같은 다양한 초화가 식재돼 사계절 내내 푸른 공간이 된다. 걸터앉을 수 있는 ‘앉음 벽’과 벤치, 장미터널 같은 편의시설도 설치해 방문객은 물론 서울로를 건너가는 보행자들에게 잠시 쉬어갈 수 있는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운영업체인 한화역사㈜는 기존 노후건물의 외관을 개선하고, 서울로7017과 서울역 대합실 간 쉽게 찾아갈 수 있도록 안내시설물도 보완할 계획이다. 


구(舊) 서울역사 옥상 녹지문화쉼터 조성은 서울시와 중구가 함께 추진하는 사업이다. 옥상 쉼터 조성으로 ‘서울역’과 ‘서울로7017’을 연결하는 플랫폼이자 도심 속 열린 조망명소를 목표로 한다.

 

옥상과 서울로 사이에 20여 년 간 방치된 폐쇄 주차램프 주변으로는 ‘공중정원’이 조성된다. 폐쇄램프 상부에 격자무늬의 사각형 구조물(2.4mx2.4m)을 세우고, 구조물 벽면 사이사이에 공중화분을 매달아 정원 속을 걷는 기분을 느낄 수 있다. 화단과 의자도 설치돼 녹음 속에서 편안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다.

 

서울시는 폐쇄램프를 지금의 모습을 최대한 유지하면서 재생할 계획이다. 현재 폐쇄램프 내부(옥상~지상)를 어떤 방식으로 재생하고, 어떤 용도로 사용할지에 대한 시민 아이디어 공모전을 진행 중이며, 우수 아이디어를 채택해 활용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서울역사 옥상에 녹지공간을 새롭게 조성함으로써 도심 내 부족한 녹지를 확보하고 손기정체육공원 등 인근 녹지와 연계된 ‘생태 네트워크’를 형성할 것으로 기대했다.

 

서울시는 참여기관 간 여러 차례 긴밀한 소통과 협력으로 각 기관 의견을 효율적으로 조율한 결과 사업지연 없이 설계부터 공사완료까지 약 8개월 만에 마무리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시설 조성 이후에도 한국철도시설공단, 한화역사㈜와 협력해 유지, 관리해나간다는 계획이다.

 

류훈 서울시 도시재샐실장은 “서울역은 대한민국 대표 철도역사이자 서울의 관문이면서도 그동안 도심 속 섬처럼 고립돼 있어 주변지역과 연계성이 떨어지는 문제가 있었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서울로7017과 보행으로 연결하고, ‘서울로7017’에 부족한 휴게공간을 보완해 서울역의 공공성을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쉼터가 되고 침체된 지역상권에도 새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박소원 기자

 

 


기사입력: 2021/02/01 [11:07]  최종편집: ⓒ 서울시민신문
 
관련기사목록
[서울시] 서울시, 운전자의 시인성 높이는 ‘고성능 차선도색’ 도입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2020 제6회 서울에너지복지 나눔 대상’ 시상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2020 루시 아시아 도시조명 워크숍’ 개최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한남1고가 하부 공간’을 ‘자연 속 쉼터’로 조성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서울빛초롱축제’를 ‘희망의 빛초롱’으로 변경해서 개최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LH 공공주택 세대에 태양광을 집중적으로 보급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서울건축문화제 2020’ 온라인 행사 진행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성요셉 문화거리’ 조성사업을 추진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사물인터넷 기술을 적용해 원격 가능한 ‘식물재배기’ 보급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2020 서울라이트’ 가을행사 ‘DDP LIGHT ON’ 개최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김포공항’에 ‘사회적경제기업 전용매장’ 오픈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시청 지하에 ‘스마트서울전시관’ 오픈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도심한옥의 화재 예방을 위해 노후 전기배선 교체사업 시행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서울로7017’로 연결되는 ‘공중보행로’ 개통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강북구 ‘4.19사거리’ 일대를 '역사문화 특화거리'로 재생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시민 체감 스마트폴’의 10개 기본모델 개발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에너지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주거에너지효율화사업’ 추진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국토부와 함께 ‘국토계획법’ 연내 개정 추진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삼양동 주민에게 약속한 사업들’ 차질 없이 진행 중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서울도시건축센터’ 새로 단장하고 안전하게 운영 서울시민신문 2021/02/01/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서울시민신문ㅣ등록번호 : 서울아00595ㅣ등록연월일 : 2008년 6월 4일ㅣ발행일 : 매주 월요일ㅣ발행인, 편집인 : 김중배ㅣ발행소 : 조인미디어그룹ㅣ주소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50길 14 다리빌딩 3층ㅣ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08-서울용산-0292호ㅣ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변창수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배ㅣ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 등록번호 안내 : 114-03-70752ㅣ대표전화 : 02-792-7080ㅣ팩스 : 02-792-7087ㅣE-mail : joinnews@daum.netㅣCopyright ⓒ 2019 조인미디어그룹, 서울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ㅣContact joinnews@daum.ne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