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서울시청   본부/사업소   공사/공단   출연/출자기관   기타
정부   도시   기업   인물   행사   전시   기타
입법   사법   행정   기초자치단체   경제   사회   문화예술   교육   스포츠   연예   언론   기타
편집 2021.12.01 [09:36]
서울시뉴스
서울시청
본부/사업소
공사/공단
출연/출자기관
기타
보도자료등록
개인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서울시뉴스 > 서울시청
서울시, 보조금만 받은 태양광 업체 ‘형사고발’등 엄중 조치
베란다형 태양광 업체 1/5 폐업 …‘사전 승인제’ 도입
 
서울시민신문

 

▲ 서울시는 보조금만 받은 태양광 업체를 ‘형사고발’하는 등 엄중 조치하기로 했다.(사진제공=서울시청)     © 서울시민신문

서울시가 베란다형 태양광 보급업체에 대한 전수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서울시가 ‘베란다형 태양광 보급사업’을 시작한 2014년부터 올해까지 사업에 참여한 업체는 총 68개였으며, 이들 업체에 총 536억원의 보조금이 지급됐다.

 

참여업체 5개 중 1개 꼴(14개 업체)로 서울시 보조금을 수령한 후 3년 내 폐업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중 11개 업체는 보조금 최종 수령 후 1년도 안 돼 문을 닫았다. 2년 내 폐업은 2개, 3년 내 폐업은 1개였다.

 

14개 폐업업체(보급대수 2만6858건)에 지급된 보조금은 총 118억원이었다. 폐업업체 중 협동조합 형태는 4개였으며, 이들 업체가 118억 중 77억원(65%)을 수령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폐업업체 중 3개 업체 대표는 폐업 후 다른 법인 명의로 서울시 베란다형 태양광 보급사업에 다시 참여 중인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시는 이들 폐업업체들이 보조금 수령 후 5년 간 정기점검 및 무상 하자보수 의무가 있음을 충분히 인지하고 있음에도 고의로 폐업한 것으로 보고, 사기죄,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 등으로 형사 고발하는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특히, 업체가 하자보수 의무를 수행하지 않음으로서 서울시(서울에너지공사)에 끼친 손해에 대한 손해배상도 청구한다. 연간 2만6000여 건의 민원이 발생했을 뿐 아니라, 최근 1년 간 폐업업체가 설치한 베란다 태양광과 관련한 A/S 요청도 총 113건에 달했다.

 

또한 보조금의 다른 용도 사용 등과 관련해서는 업무상 횡령 혐의로 형사고발을 진행할 뿐만 아니라, 보조금 환수 조치에도 나설 예정이다. 이를 위해 서울시는 ‘법률 대응팀’을 구성해 이달부터 법적 절차를 밟을 계획이다.

 

폐업한 후 명의를 변경해 신규 사업에 선정된 3개 업체는 선정 및 계약을 즉시 취소하고, 향후 5년 간 서울시에서 실시하는 보조금 관련사업에 참여할 수 없도록 한다.

 

서울시는 앞으로 유사한 사례의 재발방지를 위해 부정당 업체의 입찰?계약 등 참여를 제한하는 방식으로 퇴출시키고, 타 지자체 사업에도 참여할 수 없도록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다.

 

태양광 보급업체 휴?폐업 시 지자체장의 승인을 의무화하는 ‘사전 승인제’ 도입을 추진하는 등 관련 제도 개선을 추진하고, 기존 보급업체에 대한 사후관리 모니터링도 강화한다.

 

서울시는 베란다 태양광 업체들의 고의 폐업으로 인해 정기점검과 A/S 등 사후관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안전사고가 우려되고, 고장수리 등이 지연되면서 시민 불편이 커지고 있는 만큼 철저한 후속조치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이민우 기자

 

 

 


기사입력: 2021/10/04 [14:43]  최종편집: ⓒ 서울시민신문
 
관련기사목록
[서울시] 서울시, ‘2021 서울야경 100선 화보집’ 발간 서울시민신문 2022/01/12/
[서울시] 서울시, 서울식물원 내 '마곡문화관'에서 ‘미디어아티스트 이이남 기증전’ 개최 서울시민신문 2022/01/12/
[서울시] 서울시, 서울관광재단과 ‘2021 서울빛초롱축제’개최 서울시민신문 2022/01/12/
[서울시] 서울시, 서울주택도시공사 재개발 임대주택 승강기에 ‘살균 LED 조명’ 설치 서울시민신문 2022/01/12/
[서울시] 서울시, 디자인 제품을 선보인 ‘2021 DDP디자인페어’ 개최 서울시민신문 2022/01/07/
[서울시] 서울시, 디자인 제품을 선보인 ‘2021 DDP디자인페어’ 개최 서울시민신문 2022/01/07/
[서울시] 서울시, 서남권 최초의 공공미술관인 ‘서서울미술관’ 내년에 착공 서울시민신문 2022/01/05/
[서울시] 서울시, ‘주택 수리비 융자 지원한도’ 대폭 늘려 서울시민신문 2022/01/05/
[서울시] 서울시, 서울숲 보행로에 설치된 노후 공원등을 개선 서울시민신문 2022/01/03/
[서울시] 서울시, 공공시설물 40점을 ‘제27회 서울우수공공디자인’ 인증제품으로 선정 서울시민신문 2022/01/03/
[서울시] 서울시, 교통신호제어기 총 4,291대 전수 점검 서울시민신문 2021/10/26/
[서울시] 서울시, 보조금만 받은 태양광 업체 ‘형사고발’등 엄중 조치 서울시민신문 2021/10/04/
[서울시] 서울시, 운전자의 시인성 높이는 ‘고성능 차선도색’ 도입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2020 제6회 서울에너지복지 나눔 대상’ 시상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2020 루시 아시아 도시조명 워크숍’ 개최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한남1고가 하부 공간’을 ‘자연 속 쉼터’로 조성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서울빛초롱축제’를 ‘희망의 빛초롱’으로 변경해서 개최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LH 공공주택 세대에 태양광을 집중적으로 보급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서울건축문화제 2020’ 온라인 행사 진행 서울시민신문 2021/02/01/
[서울시] 서울시, ‘성요셉 문화거리’ 조성사업을 추진 서울시민신문 2021/02/01/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개인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서울시민신문ㅣ등록번호 : 서울아00595ㅣ등록연월일 : 2008년 6월 4일ㅣ발행일 : 매주 월요일ㅣ발행인, 편집인 : 김중배ㅣ발행소 : 조인미디어그룹ㅣ주소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50길 14 다리빌딩 3층ㅣ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08-서울용산-0292호ㅣ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변창수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배ㅣ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 등록번호 안내 : 114-03-70752ㅣ대표전화 : 02-792-7080ㅣ팩스 : 02-792-7087ㅣE-mail : joinnews@daum.netㅣCopyright ⓒ 2019 조인미디어그룹, 서울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ㅣContact joinnews@daum.net for more information.